前 에이프릴 이현주, 왕따설 논란
이나은, 주동자로 지목
학폭에 열애 의혹까지
광고·방송계 '비상'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 /텐아시아DB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 /텐아시아DB


그룹 에이프릴의 이나은이 각종 논란으로 인해 큰 타격을 받고 있다.

이나은이 광고 모델로 있는 무학 측은 3일 텐아시아에 "정확한 사실 여부를 기다리고 있다. 계속 논란이 되고 있는 부분이라, 내부에서 앞으로의 활동 여부를 논의 중"이라고 전했다.

현재 무학의 공식 유튜브 채널 '딱좋은데이' 속 이나은의 영상에는 댓글 창이 막혀 있다. 이에 무학 측은 "3월 1일부터 댓글을 차단했다. 불확실한 정보가 계속 확산되고 있어서 그걸 경계하기 위해 차단했다"고 밝혔다.

앞서 에이프릴 출신 배우 이현주가 그룹 활동 당시 왕따를 당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파문이 일었다.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해당 논란을 부인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이후 멤버들에 대한 과거 행적들이 재조명을 받았다. 이나은은 과거 성적 발언 의혹부터 학폭, 열애 의혹까지 연이어 터지며, 그가 활동 중인 광고 및 방송계에도 비상이 걸린 상황이다.

현재 에이프릴을 둘러싼 논란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앞으로 이나은의 행보가 어떻게 될지 주목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