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진화와 추억 회상
"딱 1년 전 베트남 여행"
"평생 안 늙은 여자"
진화, 함소원 부부/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진화, 함소원 부부/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방송인 함소원이 남편 진화와의 추억을 회상했다.

함소원은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딱 1년된 남편과 베트남 여행. 관리하니까 평생 이렇게 안 늙은 여자"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 함소원과 진화는 한 건물의 루프탑에서 음악에 맞춰 커플 댄스를 추고 있다. 두 사람을 배경으로 베트남의 야경이 펼쳐져 있어 로맨틱한 분위기를 고조시킨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보기 좋다", "두 사람 너무 멋지다", "잘 어울린다", "클럽 분위기가 좋아보인다", "나이는 숫자일 뿐"이라며 뜨거운 반응을 보냈다.

함소원은 18세 연하 중국인 남편 진화와 결혼해 슬하에 딸 혜정이를 두고 있다. 두 사람은 현재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을 통해 일상을 공개하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