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아 출신 BJ 은진
다이아 출신 BJ 은진


걸그룹 다이아 전 멤버 은진이 다이아를 언급한 후 악플을 받아 심경을 고백했다.

다이아로 활동했던 은진은 건강상의 이유로 팀을 탈퇴한 뒤 아프리카 TV BJ로 활동 중이다. 은진은 12일 자신의 아프리카TV 채널 게시판에 장문의 글을 올렸다.

은진은 "제가 팀 탈퇴하고 나서 팬이셨던 분들이 안티가 되셔서 악플을 다시면서 말 같지도 않는 말씀들을 하시고 저 때문에 팀에 피해가 갔다고 무논리인 말씀들을 하신다"고 말했다.

은진은 다이아 탈퇴 이유에 대해 "저는 어쩔 수 없이 건강 문제로 탈퇴를 한 것"이라고 설명하면서 "좋은 일로 기쁜 마음으로 나간 것도 아니고 저만의 고충이 있고 힘듦이 있었으니 그토록 꿈꾸던 연예계도 접고 내려온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런 면에서 어떻게 보면 저도 피해를 입은거라고 말을 한 건데 이상한 말 지어내시면서 트위터에 악플들 다시고 있는데 탈퇴라는 이유로 그 시점부터 안티가 되셔서 그렇게 악플 다시는 모습들도 보기 좋지 않다"고 지적했다.

은진은 "제 인생은 제 인생이고 어떤 상황에서의 선택이든 뭘 하든 제 인생이니까 남의 인생에 제발 신경 꺼주시고 그럴 시간에 본인 인생에 더 신경쓰셔서 살아가셨으면 좋겠다"며 "건강문제가 생긴 것도 어떻게 보면 제 책임이고 제 일이고 제 인생인 것 마냥 탈퇴를 선택한 것도 제 일이고 제 인생이기 때문에 신경 꺼주셨으면 좋겠다"고 충고했다.
다이아 출신 은진 / 사진=텐아시아DB
다이아 출신 은진 / 사진=텐아시아DB
전날 은진은 자신의 방송에서 다이아를 언급했다. 한 시청자는 은진에게 '너 때문에 다이아가 피해 입었던 건 아냐'고 했다. 이에 은진은 "다이아가 무슨 피해를 입었냐. 내가 피해를 입었다"고 답했다.

은진은 2018년 5월 건강 문제로 다이아를 탈퇴했다. 현재는 유튜브, 아프리카TV 채널을 운영 중이다. 최근까지 평범한 직장에 다니고 있다고 상황을 밝히기도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