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낸시, AAA MC 당시 조작 사진 유포
소속사 "유포자 강력한 법적 대응"
AAA 측 "한국-베트남 사법당국 강력 법적 조치"
모모랜드의 낸시 / 사진=텐아시아DB
모모랜드의 낸시 / 사진=텐아시아DB


그룹 모모랜드 낸시가 이른바 '도촬'(도둑촬영)과 합성 사진 피해로 곤혹을 치르고 있다.

MLD엔터테인먼트 11일 공식입장을 내고 "온라인과 SNS에 당사 소속 아티스트 낸시와 관련 불법적으로 조작된 사진이 유포되고 있다"면서 "낸시는 도촬 및 합성 사진의 피해자"라고 호소했다.

이어 "우선적으로 보호 받아야 할 사람은 낸시"라며 "경찰 및 해외 사법 기관과의 수사 공조로 불법 촬영자와 최초 유포자를 비롯해 이를 유포하는 모든 이에게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낸시 측은 법무대리인을 통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죄와 인격권 침해에 대한 민형사상 고소 등 강경대응 할 예정이다.

낸시는 현재 큰 심적 고통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속사 측은 "간곡히 부탁드린다"라며 "더 이상 악의적인 게시물로 아티스트를 가해하는 일이 없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최근 온라인 상에는 2019 Asia Artist Awards in Vietnam(이하 AAA) MC로 나선 낸시가 무대 뒤에서 의상을 갈아입는 사진이 퍼졌다. 한 네티즌은 "트위터 계정에 낸시가 시상식을 위해 옷을 입는 사진이 올라왔다"면서 "조치를 취해야 할 것 같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AAA 측은 낸시와 팬들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전하며 "조직위원회는 불법 촬영자와 최초 유포자에 대한 베트남과 대한민국 사법당국의 강력 법적 조치에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다음은 낸시 소속사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MLD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온라인과 SNS에 당사 소속 아티스트 낸시와 관련 불법적으로 조작된 사진이 유포되고 있습니다.

낸시는 도촬 및 합성 사진의 피해자입니다. 우선적으로 보호받아야 할 사람은 바로 낸시입니다. 안타까운 마음으로 협조 바랍니다.

당사는 경찰 및 해외 사법 기관과의 수사 공조로 불법 촬영자와 최초 유포자를 비롯해 이를 유포하는 모든 이에게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법무대리인을 통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죄와 인격권 침해에 대한 민형사상 처벌 또한 실시할 예정입니다.

낸시는 현재 큰 심적 고통을 받고 있습니다.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더 이상 악의적인 게시물로 아티스트를 가해하는 일이 없길 바랍니다.

앞으로도 당사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사 소속 아티스트 보호를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절대 선처 및 합의 없는 강력한 법적 조치를 계속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항상 당사 아티스트들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아티스트들의 인격과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김예랑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