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일 오후 문경 '킹덤: 아신전' 세트장서 불
"눈 녹이다가 화재 발생"
인명피해 無
'킹덤: 아신전'./ 사진제공=넷플릭스
'킹덤: 아신전'./ 사진제공=넷플릭스


넷플릭스 '킹덤: 아신전' 오픈 세트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7일 문경 소방서는 이날 오후 1시 42분 쯤 경북 문경 가은읍 가은오픈세트장에서 불이 나 1시간 만에 진화됐다고 밝혔다.

소방서 관계자에 따르면 '킹덤: 아신전' 제작진이 토치램프(금속 용접 버너)로 눈을 녹이다가 성곽에 옮겨붙었다. 외벽 마감재에 불이 붙어 내부 목재가 타고, 진화 과정에서 성곽 일부가 무너져 내렸다. 현장에는 소방차 9대가 출동했고,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었다.

'킹덤: 아신전'은 '킹덤' 시리즈의 스페셜 에피소드로 북방 여진족 부락의 후계자 아신(전지현)의 이야기와 생사초의 비밀을 담은 작품이다. 전지현, 박병은 등이 출연하고 김성훈 감독이 연출, 김은희 작가가 극본을 맡았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