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탁 코로나 결과 나오는대로 공지 예정"
가수 영탁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영탁 /사진=텐아시아DB


가수 임영웅과 장민호가 신종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은 가운데, 영탁에 대한 검사 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3일 뉴에라프로젝트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임영웅과 장민호는 음성 판정을 받았고, 영탁은 아직 결과가 안 나온 상태"라고 밝혔다.
가수 임영웅, 장민호./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가수 임영웅, 장민호./사진제공=뉴에라프로젝트
이어 "각각 검사 시간대가 달라서 영탁의 결과는 아직"이라며 "결과가 나오는대로 공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새벽 가수 이찬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연예계 비상사태가 다시 한번 발동됐다.

이찬원과 가장 밀접하게 접촉한 그룹은 TV조선 '뽕숭아학당'으로 가수 임영웅, 영탁, 장민호 등 트롯맨들을 비롯한 MC 붐 등 출연진과 제작진 전원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이중 임영웅과 장민호는 음성 판정을 받았다. 혹시 모를 일을 대비해 자가격리는 유지한다.

한편, TV조선은 방역 시스템을 최고 단계로 상향 조정하고 상암동 사옥을 일정 기간 폐쇄 결정을 내렸다.

최지예 기자 wisdomart@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