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 신인 배우 오예주 공개
아내 김태희 셋째 소식 아니었다
 가수 비(정지훈)./사진=텐아시아DB
가수 비(정지훈)./사진=텐아시아DB


가수 비가 에고한 작은 소식은 김태희 셋째 소식이 아닌 비의 소속사 레인 컴퍼니 신인 배우 영입인 것으로 드러났다.

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레인 컴퍼니 첫번째 배우 오예주님을 소개 합니다. 나이는 17살이고요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린다며 하루하루 열심히 연습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려요”라는 글과 함께 오예주의 사진들을 게재했다.
배우 오예주./사진=비 인스타그램
배우 오예주./사진=비 인스타그램
공개된 사진 속에는 흰색 셔츠를 입고 긴 생머리를 늘어트린 채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부터 머리를 묶은 채 시크한 표정을 짓는 다양한 오예주의 모습이 담겨있다.

앞서 지난 19일 비는 “내일 오전 12시 작은 소식 전합니다”라는 글을 게재했고, 이를 본 네티즌들은 “셋째 소식이냐” “진짜 셋쌔?” “음원 발매인가요?” 등의 댓글을 남기며 궁금증을 쏟아 낸 바 있다.

비는 2017년 배우 김태희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현재 유튜브 채널 ‘시즌비시즌’을 운영 중이다. 비 인스타그램 전문안녕하세요~
레인 컴퍼니 첫번째 배우 오예주님을 소개 합니다. 나이는 17살이고요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린다며
하루하루 열심히 연습하고 있습니다 많은 관심과 사랑 부탁드려요#오예주#신인#레인컴퍼니#써브라임아티스트에이전시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