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미디언 박휘순의 예비 신부가 SNS를 통해 결혼소식을 전했다.
사진=박휘순 인스타그램
사진=박휘순 인스타그램


박휘순 SNS
22일 박휘순의 예비 신부는 박휘순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을 게재했다.

박휘순의 예비 신부는 “안녕하세요! 휘순오빠 여자친구입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여자친구는 “갑작스럽지만 좋은 소식을 전하기 위해, 휘순 오빠의 계정을 잠시 도용하여 인사드립니다”라고 말하면서 “그동안 개그맨 박휘순은 ”연애는 할 수 있을까?“, ”결혼은 언제쯤 할까?“, ”어떤 여자가 데려갈까? 궁금하기도 하고 걱정도 되셨죠? 이제 그 걱정은 좀 덜어내셔도 될 것 같아요. 제가 데려갑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겉보기와 달리 굉장히 따뜻하고, 배려 깊고, 저를 생각해주는 모습에 결혼을 결심하게 되었습니다. 이 남자 앞니 빠지는 날엔 제가 자일리톨 끼워주려구요”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기쁜 마음으로 축하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혹시 계정 도용당한 건 아닌가(?) 싶으실 수도 있지만, 절대 아님”이라고 덧붙였다.

박휘순은 2005년 KBS 20기 공채 개그맨으로 KBS 간판 프로그램 '개그 콘서트'에서 '육봉달' 캐릭터로 큰 인기를 끌었다. 데뷔하자마자 그 해 연예대상 코미디 부문 남자 신인상을 차지하며 주목받았다.

그는 영화 '선물', 'DMZ, 비무장지대','삼거리 극장', '공필두', '미녀는 괴로워', '무림여대생', '청담보살' 등 20여 편에 출연하며 연기력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밖에 '보이나요 내눈'으로 개그맨 가수로서도 활동하며 다채로운 재능을 뽐내고 있다.

박휘순 '혹시 그 예비신부님?'
"박휘순 제가 데려가요" 여자친구의 깜짝 11월 결혼발표
박휘순 '노총각들에게 희망을 주었다'
"박휘순 제가 데려가요" 여자친구의 깜짝 11월 결혼발표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