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동원, 코로나19 확진
서이숙, 20일 검사받아
"즉각 자가격리"
서이숙 / 사진 = 텐아시아DB
서이숙 / 사진 = 텐아시아DB


배우 서이숙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20일 서이숙의 소속사 측은 "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과 '스타트업'을 촬영 중인 배우 서이숙이 20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라고 전했다.

서이숙은 앞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배우 허동원과 KBS 2TV 새 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 촬영을 함께 하고 있었다. 이날 허동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서이숙도 검사를 받았다.

한편, 코로나19 확산이 연예계에도 퍼지고 있다. 앞서 배우 서성종과 허동원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확진자와 2시간 가량 밀접 접촉을 한 배우 오만석 또한 검사를 받고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전문

서이숙배우의 대한 공식입장입니다.

드라마 '도도솔솔라라솔'과 '스타트업'을 촬영 중인 배우 서이숙이 20일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습니다.

서이숙은 배우 허동원과 '도도솔솔라라솔'을 함께 촬영 중이었습니다. 허동원이 20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으면서 서이숙도 바로 검사를 받았습니다.

또한 서이숙은 허동원과 함께한 '도도솔솔라라솔' 촬영 뒤 다른 작품인 '스타트업' 촬영장을 방문했습니다. 이 때문에 20일 허동원의 코로나19 확진 사실을 들은 뒤 서이숙은 즉각 자가격리에 들어갔고, 코로나19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는 상황입니다.

배우 서이숙의 코로나19 검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정확한 사실을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