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오민석/ 사진제공=SBS
‘미운 우리 새끼’에 출연한 배우 오민석/ 사진제공=SBS
배우 오민석이 SBS ‘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일상이 공개한다.

오는 23일 방송되는 ‘미운우리새끼’에는 최근 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에서 재벌 3세 역할로 화제를 모은 오민석의 생생한 일상이 깜짝 공개된다.

최근 녹화에서 ‘모벤져스’는 오민석을 향해 “미운 새끼는 아닐 것 같은데”라며 기대했다. 하지만 그의 일상이 공개되자 드라마 속 이미지와는 전혀 다른 반전 모습이 하나 둘씩 밝혀져 한숨과 폭소를 금치 못했다.

특히 자신의 집을 놔두고 계속 옆집을 오가는 오민석의 기묘한 두 집 살림이 관심을 모았다. 오민석은 옆집을 마치 제 집처럼 드나들며 식사를 해결하고, TV 유료 결제까지 해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오민석의 집에 숨겨진 비밀과 사연을 알게 된 녹화장에서는 “영화 ‘기생충’의 한 장면 같다”며 놀랐다.

오민석의 집에는 깜짝 손님도 방문해 폭소를 자아냈다. 그는 “’미운 우리 새끼’는 나이 많은 사람들이 부모 속 썩이는 프로그램 아니냐”며 화끈한 입담을 선보였다고 알려져 본방송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오민석이 출연하는 ‘미운 우리 새끼’는 오는 23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