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도시어부2’ 스틸컷./사진제공=채널A
‘도시어부2’ 스틸컷./사진제공=채널A


배우 주상욱이 채널A ‘나만 믿고 따라와, 도시어부2-대항해시대’(이하 ‘도시어부2’) 게스트로 출격한다.

오는 30일 방송되는 ‘도시어부2’에서는 주상욱이 9개월 만에 다시 게스트로 등장한다. 작년 4월 붕어낚시대회에 참가해 남다른 예능감을 뽐낸 그는 ‘도시어부2’ 제주도 촬영에 합류해 참돔 낚시에 도전장을 내민다.

큰형님 이덕화는 주상욱의 등장에 “쏘가리?”라며 오랜만의 재회에 반가움을 드러낸다. 이경규는 “낚시 광이잖아”라며 강태공의 합류에 큰 기대를 보인다.

주상욱은 제주도 참돔 낚시에 앞서 “4짜 이하는 잡고 싶지도 않다”며 남다른 여유와 자신감을 드러낸다. 그러나 막상 낚시가 시작되자 가득 찼던 자신감을 조금씩 내려놓기 시작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자아낸다.

주위에서 입질이 계속되자 초조해진 주상욱은 낚싯대를 부여잡고 기나긴 인고의 시간을 보내다 “나 안 해. 못 하겠어”라며 자포자기를 선언한다. 급기야 주상욱은 “아까 고민을 좀 해봤다. ‘도시어부’는 나랑 안 맞는 프로그램이구나 싶었다”며 황금배지를 받기위해 분투한 지난 시간을 회상했다는 후문이다.

주상욱의 활약은 이날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도시어부2’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