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영화 ‘클로젯’ 캐릭터 영상./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영화 ‘클로젯’ 캐릭터 영상./사진제공=CJ엔터테인먼트
배우 하정우, 김남길의 만남으로 기대감을 모으고 있는 영화 ‘클로젯’이 캐릭터 영상을 공개했다.

오는 2월 5일 개봉되는 ‘클로젯’은 이사한 새집에서 딸이 흔적도 없이 사라진 후, 딸을 찾아 나선 아빠에게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다는 의문의 남자가 찾아오며 벌어지는 미스터리한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미스터리 장르물에 처음 도전한 하정우는 사라진 딸의 흔적을 찾는 아빠 상원 역을 맡았다. 최근 드라마, 예능 등을 통해 대세 행보를 걷고 있는 김남길은 사건의 비밀을 알고 있는 의문의 남자 경훈으로 분해 하정우와 함께 사라진 아이를 찾아 나선다.

‘클로젯’은 지난 23일 CGV 페이스북을 통해 캐릭터 영상을 공개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높이고 있다. 이날 공개된 캐릭터 영상에는 첫 미스터리에 도전한 하정우의 새로운 얼굴과 온도 차 심한 캐릭터를 능수능란하게 오가는 김남길의 열연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하정우는 사고로 엄마를 잃고 자신과도 멀어져 버린 딸 이나와의 관계를 회복하기 위해 노력하는 아빠의 모습을 고스란히 표현해냈다. 딸을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조차 모르던 아빠에서 딸을 위해 모든 것을 내던지고 어디든 갈 수 있는 아빠로 변해가며 풍부한 감정 연기는 물론 보이지 않는 실체에 접근하며 긴장감 있게 극을 이끈다.

사건의 비밀을 아는 의문의 남자 경훈으로 분한 김남길은 첫 등장은 가벼워 보이지만 벽장의 비밀에 다가갈수록 10년 동안 비밀을 파헤쳐온 집요한 성격을 드러낸다. “죽은 자들의 공간”에 있는 이나를 다시 상원의 곁으로 데리고 오기 위해 의식을 행하는 장면은 캐릭터의 완성을 위해 김남길이 가장 신경을 쓴 장면 중 하나다. 주문을 외우는 손과 팔의 모양과 보이는 타투까지 신경 써 완성시켰다는 후문이다. 단 한 번만 이나를 볼 수 있게 도와달라는 상원의 간절한 바람이 이뤄질 수 있을지, 경훈은 그토록 원했던 사건의 비밀을 찾을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