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하자있는 인간들’ 예고 영상./사진제공=MBC
‘하자있는 인간들’ 예고 영상./사진제공=MBC
‘하자있는 인간들’ 예고 영상./사진제공=MBC

MBC ‘하자있는 인간들’에서 안재현이 갑작스러운 사고에 휘말린다.

앞서 주서연(오연서 분)은 자신 앞에 드리워진 현실의 벽에 이강우(안재현 분)와의 관계를 끝내려는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차라리 자신을 가지고 놀라는 이강우에게 주서연은 “널 사랑하지 않아”라고 단호하게 이별을 고했다.

이런 가운데 공개된 25~26회 예고에서는 이민혁(구원 분)과의 관계를 정리하는 주서연의 모습이 담겨 안타까움을 자아낸다. “저한테까지 선 긋지 말아요, 부탁합니다”라고 말하는 이민혁을 피하며 어긋난 사이를 정리하려는 의지를 보인 것.

이와는 달리 조금씩 진전되는 김미경(김슬기 분), 박현수(허정민 분)의 러브라인은 뜻밖의 설렘을 높인다. “너 뭐야?”라며 따지는 김미경과 그런 그의 손에 수저를 쥐여 주며 “진짜 몰라서 물어? 내가 왜 이러는지”라는 박현수의 모습이 대조돼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예상케 한다. 앞서 김미경은 박현수가 생각보다 너무 돈이 많다며 부담스러워 했던 바, 이번 만남으로 어떤 심경의 변화를 맞이하게 될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또한 전복된 차량과 함께 “죄송합니다. 제가 감히 주서연을 원했어요”라는 이강우의 독백이 교차돼 강한 긴장감을 선사한다. 특히 누군가의 연락을 받은 주서연이 눈물을 글썽이고 있어 그와 전화하는 이는 누구이며 이강우에게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인지 주목된다.

‘하자있는 인간들’ 25~26회는 8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