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9일 방영된 SBS 예능 ‘런닝맨’ 방송화면.
29일 방영된 SBS 예능 ‘런닝맨’ 방송화면.


가수 겸 배우 전효성이 29일 방송된 SBS 예능 ‘런닝맨’에 영화 ‘타짜’의 정마담 캐릭터 분장을 하고 등장했다.

이날 전효성은 데뷔 후 11년 만에 ‘런닝맨’에 처음 게스트로 출연해 눈길을 끌었다.

유재석은 전효성을 반기며 “너무 했다. 효성이를 이제야 불렀다”라고 말했다.

전효성은 근황을 묻는 질문에 “요즘에 바짝 열심히 살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에는 팬송을 냈다. ‘Starlight’라는 자작곡이다”라고 덧붙였다.

하하는 “10년 차 넘으면 말투가 다 비슷해진다”라며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