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노을의 신곡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재킷. /
그룹 노을의 신곡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재킷. /
그룹 노을의 신곡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 재킷. /

가수 노을의 신곡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가 음원차트 상위권을 지키며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7일에 발매된 노을의 새 싱글 음반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는 46주차 가온차트에서 디지털차트, 다운로드차트, 스트리밍차트에서 1위를 올라 3관왕을 달성했다.

뿐만 아니라 노을은 데뷔이래 처음 공중파 3사 음악 프로그램인 KBS2 ‘뮤직뱅크’, MBC ‘쇼! 음악중심’, SBS ‘인기가요’에서 1위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발매 19일이 지난 현재까지도 멜론과 벅스, 지니뮤직, 소리바다, 네이버뮤직, 올레뮤직 등에서 상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늦은 밤 너의 집 앞 골목길에서’는 아픈 이별 과정 중에 있는 이들이 원 없이 슬퍼하고 후회 없이 털어내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발라드 곡이다. 이별한 뒤 잘 지내고 있는 줄 알았는데 술 한 잔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에 문득 떠오른 기억에 상대방을 추억하고 그리워하는 마음을 표현했다.

노을은 오는 12월 14일 대구를 시작으로 서울과 대전, 부산 등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