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우도환(왼쪽), 문가영. /텐아시아DB
배우 우도환(왼쪽), 문가영. /텐아시아DB


배우 우도환과 문가영이 지난해 5월에 이어 또 한 번 열애설에 휩싸였지만 이번에도 사실이 아니라고 부인했다.

소속사 키이스트는 27일 “두 사람은 친한 동료 사이다. 사귀는 사이가 아니다”고 밝혔다. 이날 한 매체는 두 사람이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우도환이 살고 있는 서울 금호동 인근에서 커피숍 데이트를 즐기거나 손을 잡고 다니는 등 모습이 포착됐다고 한다.

두 사람의 열애설은 지난해 5월에 이어 이번이 두 번째다. 당시 양측 소속사에서는 “우도환과 문가영이 작품을 하면서 친해진 사이”라고 선을 그었다.

두 사람은 드라마 ‘위대한 유혹자’에 함께 출연한 바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