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자이언티./ 사진제공=더블랙레이블
가수 자이언티./ 사진제공=더블랙레이블

가수 자이언티./ 사진제공=더블랙레이블

싱어송라이터 자이언티(Zion.T)가 또 한 번 음원 차트 최정상에 등극했다.

자이언티의 새 디지털 싱글 ‘5월의 밤’은 7일 (오전 8시 기준) 지니, 벅스, 올레, 네이버 실시간 음원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그 밖에도 멜론 2위, 소리바다 3위 등 주요 음원 차트에서 최상위권에 안착했다.

이 곡은 지난 6일 오후 6시 발매됐다. ‘5월의 밤’은 자이언티가 과거 자신의 연애 초반 경험을 바탕으로 직접 쓴 자작곡이다.

자이언티는 6일 밤 본인의 SNS 계정을 통해 “오랫동안 알고 지낸 곡이라 그런지 지금 나온 게 맞나 실감이 안 난다. 이 곡이 아니었다면 올해는 너무 조용하게 지나갔을 텐데”라며 “언제까지 계속될지 알 수 없지만 들려드리고 싶은 곡들이 많다. 앞으로 조금만 덜 신중해지겠다”고 감사 메시지를 남겼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