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수요일은 음악프로’ 예고편. /사진제공=tvN
tvN ‘수요일은 음악프로’ 예고편. /사진제공=tvN

tvN ‘수요일은 음악프로’ 예고편. /사진제공=tvN

빠른 퇴근을 위한 방송인 전현무, 개그맨 김준호, 가수 존박, 김재환의 사투가 벌어진다. tvN ‘수요일은 음악프로’에서다.

6일 방송되는 ‘수요일은 음악프로’에는 전현무, 김준호, 존박, 김재환이 가을맞이 음악 캠핑을 떠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제작진은 “노래 가사만 외우면 바로 퇴근시켜 주겠다”며 파격적 조건을 제안했다. 이에 멤버들은 조기 퇴근을 위한 눈물겨운 도전을 펼쳤다. 제작진은 매시간 관련있는 도전 곡을 멤버들에게 공개했다. 이들은 노래를 듣고 난 후 각자 연습의 시간을 가졌다.

멤버들이 노래 암기에 성공하면 곧바로 퇴근하고, 실패할 경우 새로운 노래를 외워야 했다. 멤버들은 “미션에 성공하면 뒤도 돌아보지 않고 가겠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김준호는 “공개 코미디 23년 차다. 암기에는 자신 있다”며 각오를 다졌다. 이와 반대로 존박은 “무대만 오르면 백지 상태가 된다. 트라우마가 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김재환은 “노래 한 곡을 외우는 데 3일은 걸린다”고 밝혔다. 과연 멤버들이 미션을 성공하고 빠른 시간 안에 퇴근할 수 있을지 의문이다.

또한 멤버들이 소개하는 각양각색의 암기 방법과 다양한 플레이리스트, 예상치 못한 반전 스토리 등 풍성한 재미가 펼쳐진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수요일은 음악프로’는 6일 밤 11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