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N ‘자연스럽게’ 스틸컷. /사진제공=MBN
MBN ‘자연스럽게’ 스틸컷. /사진제공=MBN


위너의 김진우, 송민호가 피할 수 없는 ‘중매 지옥’을 경험한다. MBN ‘자연스럽게’에서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자연스럽게’에서 김진우, 송민호가 가수 은지원, 김종민의 ‘워니미니 하우스’를 찾는다. 두 사람은 전남 구례 현천마을의 주민 화자 할머니, 향자 할머니와 마주친다. 할머니들은 “어디서 요런 이쁜 총각들이 왔는고?”라며 놀라워하고, 이들은 싹싹하게 인사를 건넨다.

또한 화자 할머니는 “결혼하셨수?”라며, 은지원과 김종민에게도 물었던 질문을 두 사람에게 던진다. 김진우, 송민호는 고개를 저으며 “아직 안 했어요”라고 답하고, 이에 화자 할머니는 “그럼 중매해 줘야겠네!”라며 ‘중매 지옥’의 시작을 예고한다.

이미 현천마을에서 여러 차례 같은 말을 들었던 은지원은 “또?”라며 놀라워한다. 은지원과 김종민도 “예쁜 아가씨와 중매를 해 줄 테니 장가가라”는 제안을 받은 가운데, 김진우와 송민호가 중매 제안에 어떻게 반응할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자연스럽게’는 오는 21일 밤 9시 1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