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우주소녀의 연정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우주소녀의 연정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그룹 우주소녀의 연정 / 사진제공=스타쉽엔터테인먼트

tvN 추석특집 예능 프로그램 ‘V-1’에서 우승한 걸그룹 우주소녀의 연정이 “너무나도 뛰어난 매력을 가진 아티스트들 사이에서 1위에 오를 수 있어 정말 기쁘고 영광스러운 마음”이라고 말했다.

연정은 지난 13~15일 방송된 ‘V-1’에서 ‘보컬퀸’으로 등극해 뜨거운 화제를 낳았다. 연정은 15일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 공식 SNS 채널에 우승 트로피를 들고 있는 사진과 함께 우승 소감을 전했다.

트로피를 들고 밝게 웃으며 상큼발랄한 비주얼을 뽐낸 연정은 “제가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옆에서 도와준 우주소녀 멤버들과 우정(공식 팬클럽)에게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이번 무대를 준비하면서 보컬을 스스로를 재정비하고 더 많이 배울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을 갖게 돼 더욱 의미 있었다”며 “앞으로도 좋은 음악과 무대를 들려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보였다.

‘V-1’은 K팝 걸그룹 멤버 중 ‘보컬퀸’을 선발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 연정은 우주소녀의 메인보컬로 참가해 맑고 청아한 음색으로 호소력 짙은 가창력을 뽐내며 1등을 차지했다.

연정은 본 방송에 앞서 동영상 사전 투표를 통해 공개된 유성은의 ‘집으로 데려가줘’ 무대부터 네티즌들의 높은 관심을 받으며 본선에 가뿐하게 진출했다. 이후 본선 첫 번째 라운드에서는 이선희의 ‘바람꽃’을, 두 번째 라운드에서는 태연의 ‘Fine’을 노래하며 탄탄하면서도 매력적인 보컬로 깊은 감동을 선사했다.

이어 파이널라운드에서 드림캐쳐의 시연과 경합한 연정은 박정현의 ‘꿈에’ 무대를 폭발적인 고음과 애절한 목소리로 선사해 1등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연정은 그간 맑고 청아한 목소리로 뛰어난 음악적 역량을 선보이며 음악 팬들의 사랑을 받았다. 드라마 ‘여우각시별’을 비롯해 ‘훈남정음’ ‘7일의 왕비’ ‘멜로홀릭’ ‘연애플레이리스트 시즌 2’ 등 인기 드라마 OST를 부르며 OST계의 신흥 강자로 재능을 인정받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