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방구석1열’
제공=JTBC ‘방구석1열’


JTBC 예능프로그램 ‘방구석1열’이 시청자와 함께한다. 오는 21일 방송을 크리스마 특집으로 꾸며 시청자들을 극장으로 초대했다.

이날 방송은 겨울 느낌이 물씬 나는 영화 ‘러브 액츄얼리’와 ‘러브레터’를 다룰 예정이다. 게스트로는 김이나 작사가, 배순탁 작가, 가수 박재정, JTBC 강지영 아나운서가 나선다.

최근 시청자를 초대한 공개 녹화에서 변영주 영화 감독은 “‘러브 액츄얼리’는 겨울만 되면 TV에서 방영하는데 그때마다 또 보게 되는 매력적인 영화”라며 “‘러브레터’ 또한 로맨틱의 중심에 있는 영화”라고 소개했다.

이어 변 감독은 두 영화에 대해 “‘러브 액츄얼리’가 사랑의 현대적 방식과 다양성을 다뤘다면 ‘러브레터’는 사랑이라는 감정의 고전을 다룬 영화다. 서로 다른 사랑을 이야기 한다”고 설명했다.

‘방구석1열’ 제작진은 “이날 공개 녹화에서 MC 윤종신은 즉석 라이브 공연을 펼쳐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고 귀띔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