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수경 기자]
/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 사진=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배우 조윤희가 21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동건과의 첫 번째 결혼기념일을 회상했다.

신동엽이 먼저 조윤희에게 “혼인신고 하자고 한 것이 프러포즈의 다였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조윤희는 “쑥쓰러워할 것 같아 프러포즈를 기대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어 “이상하게 결혼하고 나서 이벤트가 받고 싶었다. 얼마 전 저희 첫 결혼기념일이었는데 남편이 드라마 촬영 때문에 당일 일정이 있었다. 전날에는 함께 있었는데 아무 이야기가 없었다. 족발을 먹자고 하더니 손수 사왔다”며 “족발이 안 넘어갔다”고 말했다.

그때 조윤희는 밖에서 갑자기 ‘펑’하는 소리를 들었다고 한다. 조윤희는 이동건에게 “왜 아무 날도 아닌데 불꽃놀이를 하지?”라고 물었으나 이동건은 ‘글?’라고 답한 후 족발을 먹고 잠자리에 들었다는 전언이다. 조윤희는 다시 눈물이 났고, 숨소리에 이동건이 눈치를 챘다. 이동건은 조윤희가 이야기를 하자 “촬영 때문에 정신 없어서 미안하다”고 사과했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