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것이 알고싶다’ /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화면 캡처
‘그것이 알고싶다’ / 사진=SBS ‘그것이 알고싶다’ 방송화면 캡처


“우리도 대한민국의 딸”

‘위안부’ 피해 할머니의 말이다.

25일 방송된 SBS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를 파헤쳤다.

‘그것이 알고싶다’는 갑작스럽게 체결된 한국과 일본의 ‘위안부’ 합의 당시를 조명, 속사정에 대해 의구심을 품었다.

이 과정에서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이야기를 녹여냈다.

한 할머니는 합의 당시 어떤 마음이었냐는 물음에 “부모, 자식 사이라도 말 한마디 안 듣고 다른 이들과 해결을 하면 참 서운하다고 한다”고 속내를 대신했다.

이어 “우리도 대한민국의 딸인데, (한국과 일본) 정부끼리 그냥 ‘잘못했다’ ‘잘했다’ 끝내는 건, 그건 끝나는 게 아니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