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현지민 기자]
tvN ‘문제적 남자’ / 사진제공=tvN ‘문제적 남자’
tvN ‘문제적 남자’ / 사진제공=tvN ‘문제적 남자’


뇌섹남들이 하지원의 고백에 설?다.

오늘(17일) 방송되는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서 김지석은 배우 하지원과의 에피소드를 전할 예정이다.

김지석은 “지인 결혼식에 갔는데 하지원 씨와 같은 테이블에 앉게 됐다. 저를 보더니 ‘문제적 남자’ 잘 보고 있다면서 말을 거시더라”고 흐뭇해했고, 이에 전현무는 “하지원 씨는 원래 소문난 애청자”라며 의기양양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는 연예계 마당발로 소문난 멀티태스킹 뇌섹남이 특별 게스트로 출연해 박경에 대한 무차별 폭로전을 펼친다는 후문이다. 박경과 친분 관계가 있다고 밝힌 게스트는 “박경은 주위에 여자가 많다”고 폭로해 스튜디오를 술렁이게 만들었다. 녹화 내내 이어지는 저격수 게스트의 막강한 입담에 박경은 ‘멘붕’에 빠졌다.

특별 게스트는 명석한 두뇌와 빠른 순발력으로 좌뇌와 우뇌를 동시에 자극하는 듀얼코어 뇌 풀기 문제를 섭렵, 뇌섹남들로부터 “문제가 사전에 유출된 것 아니냐”는 의심을 받기도 했다. 수지, 이성경 등 수많은 셀럽들과의 막강한 인맥을 자랑하는 특별 게스트를 위한 응원 영상도 색다른 즐거움을 안길 전망이다.

‘문제적 남자’는 매주 일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