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씨네타운 안재홍
씨네타운 안재홍


안재홍이 ‘응답하라 1988′ 러브라인에 대한 루머를 일축했다.

12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이하 씨네타운)’의 ‘씨네초대석’ 코너에서는 영화감독 우문기와 배우 안재홍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안재홍은 tvN ‘응답하라 1988(이하 응팔)’ 속 정봉(안재홍)이와 보라(류혜영)가 러브라인을 형성할 뻔했다는 것이 사실이느냐는 질문에 “왜 그런 기사가 났는지 모르겠다. 감독님한테 러브라인을 말씀드린 적도 없었다”라고 답했다.

“저도 기사를 보고 당황했다”라던 안재홍은 “만옥(이민지) 양과의 러브라인은 미리 알았다”라고 설명했다.

안재홍은 이후에도 류혜영과 러브라인에 대해 “단언컨대 그런 적 없다”라고 루머를 일축해 웃음을 자아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SBS 파워FM ‘박선영의 씨네타운’ 보이는 라디오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