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이은호 기자]
전설 '반했다'
전설 '반했다'


두 번째 미니앨범으로 컴백을 앞둔 5인조 보이그룹 전설(리슨, 제혁, 로이, 창선, 리토)이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전설은 18일 정오 공식 유튜브 채널과 포털사이트를 통해 두 번째 미니 앨범 타이틀곡 ‘반했다’의 티저 영상을 공개하고 컴백 카운트다운에 돌입했다.

공개된 티저 영상에서는 리슨, 제혁, 로이, 창선, 리토 다섯 멤버와 함께 ‘가요계의 섹시 아이콘’ 나인뮤지스 경리가 등장, 뮤직비디오 본편에 대한 기대감을 한껏 높이고 있다. 전작 ‘손톱’으로 젠틀한 감성남의 매력을 선보였던 전설은 장난기 가득한 악동으로 180도 변신, 한 단계 더 업그레이드 된 전설 멤버들의 컴백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소속사 SS엔터테인먼트 측은 “이번 미니 앨범은 기존의 전설의 이미지와 콘셉트에서 음악부터 뮤직비디오, 의상, 스타일 하나하나 기존의 이미지를 탈피하고 변신하는데 주력했다. 180도 변신한 전설의 모습을 기대해 주셨으면 한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전설은 오는 21일 정오 음원을 발매하며, 컴백 쇼케이스를 통해 처음으로 신곡 무대를 선보인다.

이은호 기자 wild37@
사진. ㈜ SS엔터테인먼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