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라디오스타 손준호가 규현에게 서운함을 토로했다.

지난 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손준호 권오중 조연우 김정민이 출연했다.

이날 ‘라디오스타’에서 손준호는 “‘라디오스타’에 서운한 것 보다 규현에게 약간 서운한 게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손준호는 “2012년에 김소현 씨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했다. 그 때 김소현 씨 프로필을 규현이 읽었는데 남편 이름을 손준호가 아니라 손진우라고 읽었다”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같이 뮤지컬 계에 있으면서 그럼 안 된다”고 했고, 손준호는 “출연도 안했는데 기사도 손준호가 아닌 손진우로 나왔다. 약간 서운한 게 있었다”고 알렸다.

윤준필 기자 yoon@
사진. MBC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