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1
1


‘이브의 사랑’ 이정길이 윤세아에게 김민경을 감옥에서 빼 줄 생각이 없다고 말했다.

19일 방송된 MBC ‘이브의 사랑’ 에서는 자신 대신 강세나(김민경)를 감옥에 보내고 전전긍긍하는 구인수(이정길)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구인수는 강세나에게 자신 대신 감옥에 들어가라고 말했다. 강세나는 “보석으로 풀어주겠다”는 구인수의 말을 믿고 대신 감옥에 들어갔다.

이를 알게 된 진송아(윤세아)는 “아버님이 강세나를 보석으로 풀어주겠다고 하신 게 사실이냐”며 분노했다. 이에 구인수는 “감옥 안 간다고 난동부릴까봐 한 말이다”라며 “빼줄 생각 없다”고 단호하게 말했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이브의 사랑’ 방송 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