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윤소희 인턴기자]
멜로디데이
멜로디데이


걸그룹 멜로디데이가 섹시한 레이서로 변신했다.

17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멜로디데이가 ‘스피드 업’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멜로디데이는 데님과 레더의 조화로운 섹시한 의상으로 무대에 올랐다. 이어 파워풀한 안무와 세련된 음악으로 무대를 점령했다. 한층 예뻐진 외모와 날씬한 몸매로 관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스피드 업(SPEED UP)’은 펑키한 베이스라인이 인상적인 컨템포러리 팝 장르의 곡으로, 사랑을 확인한 여자의 감정을 있는 그대로 솔직하고 명쾌하게 표현한 가사가 답답한 마음을 시원하게 해주는 곡이다. ‘스피드 업’은 그 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멜로디데이의 강렬하고 경쾌한 모습을 만나볼 수 있는 곡으로, 고민하지 않고 앞을 향해 달려나가는 질주 본능을 노래하는멜로디데이의 응원가이기도 하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태연, 씨엔블루, 에일, 갓세븐, 레드벨벳, 몬스타엑스, 러블리즈, 세븐틴, 업텐션, 오마이걸, 박보람, 써니데이즈, 6 to 8, 멜로디데이, 베리굿, 하트비, 빅플로, 브로가 출연했다.

윤소희 인턴기자 heeeee@
사진. MBC ‘쇼! 음악중심’ 방송화면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