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김지혜 인턴기자]

배우 이유비가 청순미를 뽐냈다.

이유비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밖에 나왔는데 겨울인 줄”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유비는 긴 검정 머리를 늘어뜨린 채 카메라를 빤히 응시하고 있다. 이유비의 주먹만한 얼굴과 뚜렷한 이목구비가 눈길을 끈다. 특히 화장기 없는 얼굴에도 무결점 피부를 자랑하고 있는 이유비의 청순한 모습이 인상적이다.

이유비는 지난 10일 종영된 MBC 수목드라마 ‘밤을 걷는 선비’에서 조양선 역으로 열연을 펼쳤다.

김지혜 인턴기자 jidori@
사진. 이유비 인스타그램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