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손예지 인턴기자]
나를 돌아봐
나를 돌아봐


조영남이 송해 앞에 무릎을 꿇었다.

25일 방송된 KBS2 ‘나를 돌아봐’에서는 추석 특집으로 전 출연자가 함께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이경규와 조영남은 맏형 송해와의 첫 만남 자리에서 지각을 해 송해의 눈치를 봤다.

송해는 괜찮다는 듯 웃어 보이다가도 “뭐 한 두 번이냐”고 일침을 가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조영남은 송해의 썰렁 개그를 지적했다가 불호령을 받았다. 송해는 “여태 뭣들을 배운 거냐”며 “내 개그는 나중에 밥 먹을 때 웃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송해의 발언에 조영남과 이경규는 바로 무릎을 꿇어 모두를 폭소케 했다.

손예지 인턴기자 yejie@
사진. KBS2 ‘나를 돌아봐’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