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텐아시아=은지영 인턴기자]
크기변환_라디오스타_입담베테랑_특집
크기변환_라디오스타_입담베테랑_특집


‘라디오스타’에 연예계 대표 입담 베테랑들이 출연한다.

23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오세득, 윤정수, 박나래, 유재환이 출연하는 입담 베테랑 특집이 진행된다.

네 사람은 “입만 살았네 입담 베테랑 특집!”이라는 소개와 함께 등장해, 각자 범상치 않은 인사를 전하며 시작부터 스튜디오를 후끈 달아오르게 만들었다.

이들은 윤종신의 “부지런히 치고 들어와야 된다”는 말에 서로의 이야기 사이사이에 치고 들어오는 멘트로 웃음을 유발하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이들은 각자의 개성이 고스란히 묻어 나오는 입담과 개그감으로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 특히 박나래와 유재환은 닮은 듯 다른 독특한 웃음소리로 오디오의 빈틈을 꽉 채우며 스튜디오에 활기를 더 했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모아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오세득은 “전반기는 최현석이었다면, 하반기는 나다”라며 절친인 최현석에게 선전포고를 하는가 하면, 윤종신이 각종 CF를 섭렵한 최현석을 언급하자 “저도 몇 개 찍었다”며 자기 자랑을 늘어놓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이에 질투 어린 오세득이 어떤 귀여운 면모를 보여줄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라디오스타’는 23일 오후 11시 15분 방송된다.

은지영 인턴기자 Jolie@
사진. MBC ‘라디오스타’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