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스케
슈스케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슈퍼스타K7′ 성시경이 김범수의 팬이라는 말에 질투했다.

2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슈퍼스타K7’에서는 충정-강원 1차 예선 현장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KBS1 ‘전국노래자랑’ 홍천편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승민정이 등장했다. 기타를 직접치면서 노래를 부르던 승민정의 모습에 심사위원들은 연신 감탄사를 내뱉었다.

성시경은 “내가 자신하는데 우리나라 어떤 오디션을 나가도 합격”이라고 극찬했다. 승민정은 “팬입니다”라며 “김범수님”라고 말해 성시경은 “끝났으면 나가라”며 질투해 웃음을 자아냈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 Mnet ‘슈퍼스타K7′ 방송화면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