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강준 아스트로
서강준 아스트로


[텐아시아=오세림 인턴기자]배우 서강준이 웹드라마 ‘투비컨티뉴드’에서 파격적인 변신을 감행했다.

서강준은 후배그룹 아스트로(ASTRO)와 김새론이 주연을 맡은 웹드라마 ‘투비컨티뉴드’에 카메오로 출연하며 훈훈한 의리를 과시했다. 서강준은 극중 김새론의 백수 오빠로 장면 곳곳 등장하며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드라마에 앞서 공개된 스틸컷 속 서강준은 후줄근한 차림에 맥주에 오징어를 먹으며 편안한 자세로 TV를 시청하고 있다. 어지럽혀진 소파 위에 드러누운 서강준은 헝클어진 머리칼, 꾸미지 않은 현실 오빠같은 모습으로 친근함을 자아낸다. 그는 어 공개된 촬영 현장 인증샷에서는 다정하고 듬직한 선배다운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끈다.

최근 MBC ‘화정’에서 꽃선비로 여심을 훔치고 있는 서강준은 그동안 보여준 귀공자 이미지와 완벽한 대조를 이룬 반전 매력으로 캐릭터 폭을 넓힌 연기를 보여줬다.

‘투비컨티뉴드’에는 서강준 외에도 정겨운·이소연·강한나·유일·강태오·임현성·데이브·헬로비너스 등 막강한 소속사 선배들이 아스트로를 위해 카메오 군단으로 출격할 예정이다.

웹드라마 ‘투비컨티뉴드’는 신인 보이그룹 아스트로(차은우·문빈·MJ·진진·라키·윤산하)의 데뷔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18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데뷔 무대를 앞두고 갑자기 과거로 떨어진 보이그룹 멤버들이 비밀을 간직한 아린(김새론)의 도움으로 무사히 데뷔하게 되는 성장 드라마다.

아스트로 소속사 측은 “국내 최초로 웹드라마를 통한 아이돌 데뷔라는 파격적인 방식으로 100% 사전제작하며 완성도와 퀄리티를 높이는데 주력했다. 소속사 선배들의 적극적인 지원과 함께 아스트로 멤버 개개인의 매력을 발견하실 수 있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아스트로의 데뷔작 웹드라마 ‘투비컨티뉴드’는 18일 저녁 6시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1,2회가 연속 공개되며 월요일부터 목요일까지 한 편씩 방영된다. 매주 목요일 저녁 7시에는 4회분이 케이블채널 MBC 에브리원을 통해 방송된다.

오세림 인턴기자 stellaoh@
사진. 판타지오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