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불후의 명곡'
KBS2 '불후의 명곡'


[텐아시아=조슬기 인턴기자] ‘불후의 명곡’ 제시가 래퍼 육지담과 화려한 무대를 꾸몄다..

11일 방송된 KBS2 ‘불후의 명곡’에는 전설 구창모 특집으로 민영기, 허각, 신용재, DK, 서문탁, 김연지, 제시, 송소희, 홍경민, 장미여관-노브레인 이성우, 김소현-손준호, 세발까마귀 등이 출연했다.

이 날 제시는 구창모의 ‘외로워 외로워’를 선곡했다. 제시는 그동안 래퍼로 주목받았던 이미지와 다르게 허스키한 목소리로 ‘외로워 외로워’를 재해석했다. 힘 넘치는 래핑과 매력 넘치는 목소리를 동시에 보여주며 출연진들 놀라게 했다.

이어 래퍼 육지담이 무게감 있는 래핑으로 힙합 느낌 물씬나는 무대를 꾸며 눈길을 끌었다.

조슬기 인턴기자 kelly@
사진. KBS2 ‘불후의 명곡’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