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마녀사냥’ 가희
JTBC ‘마녀사냥’ 가희


JTBC ‘마녀사냥’ 가희

[텐아시아=현정은 인턴기자] 종합편성채널 JTBC ‘마녀사냥’에 출연한 가희가 허지웅을 향해 “무슨 소리하는거냐”며 정색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가희는 최근 진행된 ‘마녀사냥’ 94회 녹화에 참여해 MC들의 집중공격을 받았다. 시종일관 짓궂은 장난이 이어져 방어하느라 정신을 바짝 차릴 수 밖에 없었다는 후문이다.

이날 가희는 “요즘 날씨가 굉장히 좋아 괜히 쓸쓸하고 기분도 이상하다. 연애하고 싶어 그런가보다”라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그러자 신동엽은 가희에게 연애를 안 하는 이유를 물으며 “과거에 많이 만나봐서 이제는 남자가 지긋지긋한게 아니냐”라고 물었다. 이어 허지웅도 “남자의 신체는 이제 알만큼 안다는 뜻이냐”라고 지원사격을 했다. MC들의 연타에도 가희는 “지금 무슨 소리하는 거냐”라고 정색하며 받아쳐 좌중을 웃겼다.

또한, 가희는 2부 ‘너의 톡소리가 들려’에서 9년간 친하게 지내온 이성친구와 썸을 타게 된 시청자의 사연을 듣고 자신의 경험에 빗대 명확한 해결책을 제시하기도 했다.

내숭없이 소탁한 매력을 드러낸 가희의 모습은 ‘마녀사냥’ 94회는 29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현정은 인턴기자 jeong@
사진제공.JTBC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