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만TV’ 홍자
‘야만TV’ 홍자


‘야만TV’ 홍자

[텐아시아=홍보람 인턴기자] ‘트로트 샛별’ 홍자가 케이블채널 Mnet ‘야만TV’에 출연 ‘야만인’으로 선정됐다.

18일 오후 방송되는 ‘야만TV’에는 홍자와 함께 홍진영, 박현빈, 이지민, 소유미, 윤수현 등이 트로트계 아이돌이 총출동해 일명 ‘뽕필’ 폭발한 야만 컨테이너를 주제로 톡톡 튀는 독특한 매력을 뽑낸다.

방송 관계자는 “특히 홍자는 하하도 통제 불가능한 토크와 매력들을 대방출한다”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데뷔곡 ‘그대여’로 신예 트로트 요정으로 떠오른 홍자는 “얼마 전 의문의 남자 만났다”라는 충격 고백은 물론 애간장을 녹이는 목소리로 하하와 미노, 장훈 세 MC들을 사로 잡았다고. 이어 관계자는 “홍자가 야만TV 최초로 물구나무를 선 채 야만컨테이너를 휘저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라고 전했다.

Mnet ‘야만TV’는 끼와 재능을 가진 숨은 보석을 찾는 신인 우대 방송으로 그동안 기회가 없어 방송에 출연하지 못했던 아이돌은 물론 개그맨, 배우, 모델 등 다양한 장르의 신인들에게 TV에 출연해 끼를 발산할 수 있는 기회를 주는 스타 등용문 프로그램이다. 매주 월요일 오후 6시 방송된다.

홍보람 인턴기자 ram626@
사진. Mnet ‘야만TV’ 캡처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