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조세호가 허영지와 잭슨을 향해 너스레를 떨었다.

9일 방송된 SBS ‘룸메이트 시즌2’에서는 료헤이의 절친으로부터 쌀과 콩, 팥을 선물 받은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세호와 이동욱은 각자 “두부와 메주를 만들어 본 적 있다. 콩 갈아서 만들어 먹자”고 제안했다. 이에 조세호, 이동욱, 허영지, 잭슨은 맷돌 등 각종 재료를 사러 시장 나들이에 나섰다.

평소 티격태격 앙숙인 허영지와 잭슨. 두 사람을 두고 조세호는 “너희들 그렇게 지내다가 결혼한다”라며 농담을 던졌고, 이동욱 역시 “맞아. 자꾸 싸우면 결혼시킬거야”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SBS ‘룸메이트’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