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한채아


한채아

배우 한채아가 내숭 없는 민낯 공개와 털털함으로 눈길을 끌었다. 못 하는게 없는 만능 재주꾼으로 등극했다.

15일 방송하는 KBS2 ‘인간의 조건’에서 최저가로 살기 체험을 하고 있는 한채아는 청순한 외모와 달리 의외로 욱하는 성격과 털털함으로 멤버들을 놀라게 했다.

한채아는 내숭 없이 맨 손으로 김장김치를 집어먹고, 특유의 욱하는 말투로 멤버들을 들었다 놨다 하며 예능프로그램에 완벽 적응한 모습을 보였다.

이 날 ‘인간의 조건’ 멤버들은 두 팀으로 나뉘어 최저가 셀프웨딩, 돌상차림에 도전했다. 한채아는 최저비용으로 셀프웨딩 촬영을 하기 위해 신부의 화관, 부케를 직접 만들었다. 한채아는 직접 발품을 팔아 비교적 값이 저렴한 조화와 다양한 모양의 리본을 구입 후 전문가 못지않은 손재주로 뚝딱 화관, 부케, 촬영에 필요한 소품까지 만들어내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한채아의 전문가 못지 않은 손재주는 15일 오후 11시 15분 ‘인간의 조건’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KBS2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