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net ‘믹스앤매치’ 방송화면 캡처
Mnet ‘믹스앤매치’ 방송화면 캡처


Mnet ‘믹스앤매치’ 방송화면 캡처

방예담과 이채영의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6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믹스앤매치’에서는 ‘파이널 매치’를 앞둔 멤버들의 리허설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파이널 매치’를 앞둔 멤버들은 YG 엔터테인먼트 소속사 식구들로부터 응원영상을 받게 됐다. 이 과정에서 방예담과 이채영이 등장, “많이 응원하고 좋은 결과 있기를 바란다. 아이콘 파이팅”이라며 응원을 보냈다. 두 사람은 오랜만에 TV를 통해 모습을 보여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방예담과 이채영은 SBS ‘일요일이 좋다-K팝스타’ 출신으로, YG 엔터테인먼트에 캐스팅 돼 현재 연습생 신분이다.

글. 송수빈 인턴기자 sus5@tenasia.co.kr
사진. Mnet ‘믹스앤매치’ 방송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