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상욱
주상욱


주상욱

배우 주상욱이 위트있는 화법으로 한예슬의 드라마 복귀를 지원사격했다.

30일 오후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진행된 SBS 새 주말특별기획 ‘미녀의 탄생’(극본 윤영미 연출 이창민)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주상욱은 시종일관 한예슬의 드라마 복귀를 응원해달라는 당부를 잊지 않았다.

‘미녀의 탄생’은 남편의 배신으로 모든 것을 잃은 한 여자가 죽음 직전 인생을 뒤바꾼 전신성형수술을 통해 초절정 미녀로 탄생해 자신의 삶을 바로잡고 사랑과 성공을 거머쥔다는 내용을 담은 작품.

극중 한예슬이 남편의 배신으로 사고 후 전신 성형수술을 감행하는 사라 역을, 주상욱은 레스토랑 컨설팅 회사 CEO이자 사라를 돕는 한태희 역으로 분했다.

주상욱은 “한예슬이 3년간의 공백기 동안 스스로 많은 고민을 했을 것”이라며 “촬영장에서 남다른 열정으로 그간의 공백을 만회하겠다는 의지를 충분히 읽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또 “목숨 걸고 열심히 하고 있다는 점에서 어떤 배우도 그런 부분을 따라올 수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공백 기간에 대해 한예슬은 “누구나 피할 수 없는 시련이 오는 것 같다”라며 “복귀 결정이 쉽지는 않았다”고 전했다.

제작잘표회 말미에 주상욱은 “한예슬이 3년을 쉬었다. 도와달라”라며 다시 한번 당부의 말을 아끼지 않았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