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방송 화면 캡처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방송 화면 캡처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방송 화면 캡처

허지웅이 학생 연애에 대한 진솔한 조언을 해 눈길을 끌었다.

27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에서는 고등학교로 돌아간 스타들의 좌충우돌 학교 적응기가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허지웅은 시사토론 동아리에 입부해 교내 이성교제를 주제로 토론을 벌였다. 허지웅은 반대편에 손을 들었다. 허지웅은 “연애는 가볍게 캐주얼하게 할 수 있는 게 아니다”며 “그렇게 안 될 거라고 생각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학생 신분의 연애는 조금 참는 게 낫다”며 “이런 말씀드리긴 죄송하지만 학생 때는 공부를 다른 때보다는 집중적으로 허락된 기간이다. 그 기간이 생각보다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JTBC ‘학교 다녀오겠습니다’ 방송 화면 캡처

[SNS DRAMA][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