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뮤직뱅크’
KBS2 ‘뮤직뱅크’


KBS2 ‘뮤직뱅크’

두 남자 ‘옴므’가 컴백했다.

25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2AM 이창민, 에이트 이현으로 구성된 남성 듀오 옴므의 컴백무대가 펼쳐졌다. 옴므는 신곡 ‘잇 걸(It Girl)’에 맞춰 여성 댄서들과 여유로운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3년 만에 컴백한 옴므의 ‘잇 걸’은 이상형을 만난 남자의 떨림을 표현한 곡으로, ‘여자들을 위하여’라는 의미의 미니앨범 ‘Pour les femmes(뿌흐 레 팜므)’에 수록 돼 있다. 이번 앨범에는 ‘잇 걸’과 함께 ‘밥만 잘 먹더라’ 때부터 옴므와 합을 맞춰온 방시혁 작곡가가 직접 프로듀싱한 ‘니가 그리울리 없어’ 등 총 다섯 곡이 수록됐다.

이날 방송에는 비스트, 인피니트, 씨스타, 현아, 걸스데이, B1A4, 옴므, 럭키제이, 헨리, 블락비, 베스티, 갓세븐, 마마무, 소년공화국, B.I.G, 혜이니, 크로스진, 폰, 플레이 더 사이렌이 출연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KBS2 ‘뮤직뱅크’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