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TBC ‘썰전’
JTBC ‘썰전’


JTBC ‘썰전’

종합편성채널 JTBC ‘썰전’이 ‘예능심판자’에서 하차한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김희철의 후임 공개모집을 시작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썰전’ 말미에는 지난 17일 방송을 끝으로 10개월 만에 하차한 김희철의 후임 멤버를 찾는다는 공지가 전파를 탔다.

박지윤은 “인턴 예능심판자를 모집한다. 2040 나이대의 대한민국 연예인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평소에 남의 눈치 안 보고, 소신 있고, 패기 있게 자기 의견을 이야기 할 수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환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인턴활동 후 정규 채용 여부가 결정된다”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뭐 지원자가 없으면 우리 5명이서 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는 반응을 보였고, 영화평론가 허지웅과 박지윤은 각각 새로운 여성과 남성 멤버의 영입을 바란다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JTBC ‘썰전’ 방송 화면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