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이요원
배우 이요원


배우 이요원

배우 이요원이 지난 5월 둘째 딸을 출산한 사실이 확인됐다.

25일 오후 이요원의 소속사 매니지먼트 구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이요원이 지난 5월 득녀했다”며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다. 현재 차기작을 고르며 육아에 전념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 2004년 첫째 딸 애린 양을 출산했던 이요원은 만 10년 만에 둘째 딸을 얻게 됐다.

현재 이요원은 하반기 컴백을 목표로 영화와 드라마 등 차기작 선택을 위해 고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관계자는 “늦어도 다음 주 중에는 출연작을 확정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요원은 지난 2003년 프로골퍼 박진우와 결혼해 눈길을 끌었다. 이듬해 첫째 아이를 출산한 후 10년간 연기 활동에 몰두하던 이요원은 지난해 9월 SBS 드라마 ‘황금의 제국’을 마친 직후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한 바 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 DB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