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임시완, 강소라, 강하늘이 tvN 금토드라마 ‘미생’ 캐스팅 물망에 올랐다.
배우 임시완, 강소라, 강하늘이 tvN 금토드라마 ‘미생’ 캐스팅 물망에 올랐다.


배우 임시완, 강소라, 강하늘이 tvN 금토드라마 ‘미생’ 캐스팅 물망에 올랐다.

배우 임시완, 강소라, 강하늘이 케이블채널 tvN 금토드라마 ‘미생’에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하고 있다.

드라마 ‘미생’을 준비 중인 CJ E&M 측은 1일 보도 자료를 통해 ‘미생’의 현재 캐스팅 진행 현황을 공개했다.

CJ E&M 측은 “배우 이성민이 오과장 역으로 확정되었으며, 장그래 역에는 임시완, 안영이 역에는 강소라, 장백기 역에는 강하늘이 긍정적으로 검토되고 있다”고 전했다.

‘미생’은 바둑만이 인생의 모든 것이었던 주인공이 프로입단에 실패한 후 냉혹한 현실에 던져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tvN에서 준비 중인 ‘미생’은 윤태호 작가의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드라마로, 드라마 ‘성균관스캔들’, ‘몬스타’를 연출한 김원석PD와 ‘아랑사또전’, ‘몬스타’를 집필한 정윤정 작가가 호흡을 맞춘 작품이다. ‘미생’은 8월 말 방영 예정인 tvN 금토드라마 ‘아홉수 소년’ 후속으로 오는 10월 방송될 예정이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구혜정 photonine@tenasia.co.kr
사진제공. 스타제국, 윌엔터테인먼트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