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라디오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SBS라디오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SBS라디오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

가수 백지영이 26일 오후 SBS라디오 파워FM ‘김창렬의 올드스쿨’에 출연해 프로젝트 앨범 계획(?)을 밝혔다.

백지영은 26일 오후 4시 SBS 라디오 ‘감창렬의 올드스쿨’ 음악의 품격 코너에 출연, DJ 김창렬에게 “가요계 대표 의리녀”라고 소개 받으며 방송을 시작했다.

특히, 백지영은 평소에 두터운 친분이 있는 김창렬의 라디오 프로그램으로 컴백을 알리며 의리를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백지영은 오랜만에 방문한 ‘올드스쿨’에서 김창렬과 찰떡호흡을 자랑하며 즐겁고 유쾌한 대화를 이어나갔다.

백지영이 씨스타의 효린, 이효리, 윤미래, 손담비, 에일리, 아이비 등의 여자 가수들의 이름을 거론하며 모든 장르를 만족시키는 프로젝트 앨범을 만들어보고 싶다고 말하자 DJ 김창렬은 ‘7공주’라는 앨범 명을 제안해 폭소를 자아냈다.

또한, 프로그램 중반부 DJ 김창렬이 함께 호흡을 맞춰보고 싶은 남자 가수를 묻는 질문에 백지영은 “휘성과 함께 작업하고 싶다”며 “댄스를 멋있게 하는 휘성 씨의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 댄스와 노래가 훌륭하게 가능한 남자 솔로 가수가 얼마 없다”고 답하며, 후배 가수 휘성의 극찬과 더불어 함께 작업해 보고 싶은 소망을 내비쳤다.

백지영은 1시간 동안 DJ 김창렬과 함께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최근 근황과 함께 이번 신곡 ‘여전히 뜨겁게’ 준비 과정을 전했고 마지막으로 “김창렬씨 올드스쿨 오래 해주세요~ 더 열심히 들을게요~”라는 멘트로 김창렬과 ‘올드스쿨’에 대한 애정을 과시 하며 마무리 지었다.

백지영이 약 1년 4개월 만에 발표한 신곡 ‘여전히 뜨겁게’는 국내 음악 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SBS라디오 ‘김창렬의 올드스쿨’ 보이는라디오 캡쳐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이준, 어제의 이준을 뛰어넘다 6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