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006
image006


팝의 황제 고(故) 마이클 잭슨의 사후 두 번째 새 앨범 ‘엑스케이프(XSCAPE)’의 첫 싱글 ‘러브 네버 펠트 소 굿(Love Never Felt So Good)’이 2일(이하 현지시간) 아이튠스를 통해 전격 공개됐다.

이 곡은 1일 미국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 뮤직 어워드에서 첫 공개됐다. 마이클 잭슨과 폴 앵카가 함께 만든 이 곡은 1983년 녹음된 된 곡으로 프로듀서 존 맥클래인이 새롭게 편곡에 참여했다. 80년대의 감성에 디스코의 펑키한 리듬과 마이클 잭슨 특유의 드라마틱한 멜로디가 조화를 이루고 있는 곡으로 30년이 지난 곡이지만 지금 들어도 세련된 미감이 느껴진다.

5월 13일 발매되는 ‘엑스케이프’에는 총 8개의 미발표곡이 수록된다. 에픽 레코드의 대표이자 CEO인 엘 에이 리드가 이번 마이클 잭슨의 앨범을 총 지휘했다. 리드는 최종 곡 목록을 프로듀서들에게 전달했고, 프로듀서들은 현대적인 사운드를 더하되 마이클 잭슨의 오리지널리티는 유지하는 프로듀싱 작업을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을 리드는 컨템포라이징(Contemporizing, 현대화 작업)이라고 칭한다.

앨범의 메인 프로듀서는 팀바랜드가 맡았다. 이와 함께 세계적인 히트메이커들인 로드니 저킨스, 스타게이트, 제롬 ‘Jroc’ 하몬, 존 맥클레인도 함께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와우, 비투비의 봄날 5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