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니 탤벗 트위터
코니 탤벗 트위터


영국 가수 코니 탤벗이 자신의 콘서트 수익금을 여객선 세월호 관련해 기부할 것이라 밝혔다.

코니 탤벗은 19일 자신의 트위터에서 “슬픈 시기를 맞은 한국으로 내일 떠난다. 콘서트 수익금은 여객선 사고에 기부할 것”이라는 글을 게재했다.

코니 탤벗은 23일 경기도 오산시 오산문화예술회관, 27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내한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코니 탤벗은 2007년 만 6세에 영국 유명 오디션 프로그램 ‘브리튼스 갓 탤런트’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스타덤에 오른 가수. 데뷔앨범 ‘오버 더 레인보우’가 20만 장 이상 판매돼 최연소 가수로 기네스북에도 오른 바 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코니 탤벗 트위터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