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호(시계방향으로), 하하, 가족과 연락이 닿지 않는 6세 어린이
홍진호(시계방향으로), 하하, 가족과 연락이 닿지 않는 6세 어린이


홍진호(시계방향으로), 하하, 가족과 연락이 닿지 않는 6세 어린이

전 프로게이머 홍진호와 방송인 하하가 세월호 여객선 침몰 참사로 가족과 연락이 닿지 않는 6세 소녀의 가족 찾기에 나섰다.

홍진호는 지난 16일 자신의 트위터에 “침몰 선박에서 구조된 6세 여자아이 연고자를 찾습니다. 리트윗 부탁합니다”는 글과 함께 소녀의 사진을 리트윗했다.

하하 역시 같은 날 트위터에 “진도 여객선에서 6세 권지영 어린이가 구조됐습니다. 그런데 지영이의 연고자를 찾지 못하고 있다는 안타까운 소식입니다. 지영이를 아시는 분은 목포 한국병원으로 연락 바랍니다. 무한 알티!”라는 글과 함께 소녀의 사진을 리트윗하며 소식을 알렸다.

지난 16일 권지영 양은 세월호 여객선에서 구조됐지만 함께 탑승한 가족과 연락이 닿지 않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안타까움을 자아내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 DB, 하하 트위터 캡처

[나도 한마디!][텐아시아 뉴스스탠드 바로가기]
[EVENT] 뮤지컬, 연극, 영화등 텐아시아 독자를 위해 준비한 다양한 이벤트!! 클릭!
[EVENT] B1A4 진영, 떨려 네 눈, 네 코, 네 입술 4월 구매 고객 이벤트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